물리학계에서 노력충의 최후라고 알려진 일화

물리학계에서 노력충의 최후라고 알려진 일화

0 3302 1 모에모에큥


 

프린스턴 교수가 9년동안 끙끙대도 못 푼걸 파인만이 단숨에 풀어버려서 실의에 빠져 낙향했다는 이 일화

 

과연 사실일까?

 

이를 확인하기 위해 먼저 구글에 "princeton john well feynman" 을 검색해본다

 

 

 

 

 



 

 

 

 

딱히 존웰이라는 이름으로 검색되는 건 없다. 대신 john wheeler (존 휠러) 씨가 검색된다

 

번역하는 과정에서 이름이 잘못 전해진 걸까? 그럴 수도 있으니까 저기 john wheeler 씨에 대해 설명한 글을 눌러보자

 

 

 

 

 



 

 

 

 

글의 내용을 대충 요약하자면, 존경받는 물리학계의 거두인 존 휠러씨가 96세를 일기로 타계하셨으며

 

이분은 그 유명한 파인만을 가르친 것을 포함해 이러이러한 업적을 남겼다~ 를 설명하는 내용이다

 

파인만에게 "재능차이" 당했다는 내용은 어디에도 없다

 

 

 

 

 



 

 

 

 

심지어 위키피디아에 개인 문서도 있으며, 수소폭탄 개발에 관여하는 등 굵직한 업적들이 많다.

 

무슨 무명의 학자 이런 게 아니란 소리

 

 

 

 

존 휠러 = 본문에 나온 존 웰이 아닐 수도 있는데

 

그렇게 따지면 명색이 프린스턴대 교수라면 최소한 행적 정도는 남아있어야 하는데도 불구하고 john well 이라는 이름을 검색했을 때 나오는 게 아무것도 없는 걸 보니

 

그런 사람은 아예 존재하지 않았던 것이 확실하고, 따라서 어느 쪽이든 저 에피소드는 실체가 없다.

 

고로 구라인 것이 확실함

 

 

 

 

결론 : 개주작



신고


0 Comments


조회수
추천수
댓글수
pick
basic-post-list issue-basic-post-list-pick
제목
+

새글알림

지금 뜨고있는 이슈