서유리 "전남편, 5년간 생활비 안 줘"

서유리 "전남편, 5년간 생활비 안 줘"

1 5010 7 감인직

 

 

 

"결혼생활이 힘들다고 느낀 건 어느 시점이었냐"는 오은영의 질문에 서유리는 "1년 좀 안 돼서 느꼈다"고 답했다.

 

그는 "경제권이 아예 따로였다. 생활비를 5년 간 한 번도 받아본 적이 없다"고 고백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.

 

 

 

 

그러면서 "저희는 요리를 집에서 거의 안 했어서, 식비도 번갈아 가며 결제했다"며 "여행 갈 때도 더치페이를 했다"며 돈 문제로 삐걱거렸던 결혼 생활을 회상했다.

 

결과적으로 서유리는 자신이 더 많은 돈을 썼다며 "(금전적으로) 기브앤테이크도 전혀 안 됐고, 그걸 따지는 것도 참 치사했고.."라고 고백했다.

 

오은영은 "부부는 운명공동체다. 같이 인생을 살아가며 행복과 슬픔을 나누는 입장에서는, 돈의 액수라기보다 같이 의논하는 건 필요하다"고 조언했다.

 

서유리는 또 전남편과의 8살 나이차를 언급하며 "전남편이 저보다 훨씬 연상이고, 사회 경험도 많아서..."라며 전남편의 의견에 따르게 된 이유를 설명했다.

 

 

 

그러면서 "나중에는 병원에 입원했는데 연락도 없고, 그때 '이건 아니다' 싶었다"고 덧붙였다.

 

이혼 후 심경을 털어놓던 서유리는 북받치는 감정에 오열했고, 결국 30분 간 녹화가 중단됐다. 서유리는 "잠을 잘 못 잔다. 식사는 하루에 한 끼는 먹으려고 한다"며 이혼 스트레스에 따른 습관 변화를 토로했다. 그러면서 "여성 건강 쪽이 안 좋아서 병원 신세를 졌다"고 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.

 

 

사진=채널A

 

정민경 기자

 

https://v.daum.net/v/20240516210045753



신고

  Comment

BEST 1 여수밤바다  
남편말도 들어봐야지?


1 Comments
여수밤바다  
남편말도 들어봐야지?


Today
pick
basic-post-list issue-basic-post-list-pick
제목
+

새글알림

지금 뜨고있는 이슈